'조국의 시간' 인터파크 독자 선정 2021 최고의 책… BTS 'Butter' 올해의 음반

머니S 강인귀 기자 2021.12.30 14:56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인터파크가 독자들의 100% 투표를 통해 2021년 한 해 동안 가장 많은 사랑을 받은 책과 음반을 선정하는 행사인 '2021 최고의 책&음반'에서 '조국의 시간(한길사)'이 1위의 영광을 차지했다.

지난 12월 6일부터 12월 27일 정오까지 진행된 '2021 최고의 책&음반' 독자 투표에서는 판매량 분석과 전문 MD들의 선별 과정을 거쳐 선정된 20종의 후보 도서와 20종의 음반을 대상으로 총 24만5875건의 투표가 이루어졌다.

이 가운데 '조국의 시간'은 최다 득표인 총 1만6113표를 얻었다. 올해 5월 출간된 '조국의 시간'은 2019년 8월 9일, 저자가 법무부장관 후보로 지명된 이후 벌어진 일련의 사건을 정리한 회고록으로 출간한지 하루 만에 10만 부의 판매고를 기록하며, 5월 넷째 주부터 6월 말까지 연속 6주간 인터파크의 베스트셀러 종합 1위에 올랐다.

2위는 오은영 박사의 육아서 '어떻게 말해줘야 할까 (김영사)'가 차지했다. 육아 멘토링 방송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 새끼'를 비롯한 다양한 방송활동을 통해 국민 육아 멘토로 등극한 저자의 높은 인지도와 현실 육아에서 즉각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부모의 말 130가지가 실려있다. 3위는 월스트리트저널의 칼럼니스트, 모건 하우절이 들려주는 20개의 투자 스토리 '돈의 심리학 (인플루엔셜)'이 올랐다. 4위는 매트 헤이그의 소설 '미드나잇 라이브러리 (인플루엔셜)', 5위는 김재식 작가의 에세이 '좋은 사람에게만 좋은 사람이면 돼'가 차지했다.

인터파크 도서사업부 공현숙 차장은 "이외에도 대선을 앞두고 있는 정치, 사회적인 영향으로 공정이 화두가 되며 마이클 샌댈의 '공정하다는 착각'도 6위에 오를 만큼 많은 선택을 받았다."라고 말하며 "무엇보다도 장기화된 팬데믹으로 우울감이나 무기력증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많아짐에 따라 마음 치유에 필요한 에세이 선호도도 높게 나타났다. '작은 별이지만 빛나고 있어(10위)', '좋은 사람에게만 좋은 사람이면 돼(5위)', '그러라 그래(8위)'와 같은 책의 인기는 위로와 힐링을 얻기를 바라는 마음이 반영된 결과로 보인다."라고 설명했다.

한편, '2021 최고의 음반'은 BTS의 'Butter'가 최다 득표인 총 13만6709표로 1위, 양준일의 'Day By Day', 2PM의 7집 'MUST'가 각각2,3위를 기록했다. 4위는 스트레이 키즈의 정규 2집 'NOEASY', 5위는 하성운의 'Sneakers'다.
  • 0 %
  • 0%

<저작권자 © ‘재테크 경제주간지’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보도자료 및 기사 제보 (mrm97@mt.co.kr)>

목록

PEOPLE

더보기

SCHOOL

더보기

INFORMATION

더보기

커버스토리

하이하이 매거진 소개 및 정기구독

청소년
진로 및 취업 전문 매거진
매거진소개(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