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레드북', "차지연 이외에 추가 확진자 없다"

머니S 강인귀 기자 2021.07.05 15:01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뮤지컬 '레드북' 측이 배우, 스태프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에서 전원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5일 밝혔다. 

image
지난 7월4일 '레드북'의 출연배우 차지연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게 되어 공연이 취소한 바 있다. 이에 관계자 전체를 대상으로 감염검사를 실시했고 그 결과 모든 인원이 음성 판정을 받았다.

공연장 내 동선과 접촉에 대한 조사가 진행 중이며, 이후 공연진행 등에 대해서는 정부 및 관련기관의 방역지침과 절차에 따르게 된다. 관계자는 공연 종료 시까지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뮤지컬 '레드북'은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대극장에서 8월22일까지 무대에 오른다. 
  • 0 %
  • 0%

<저작권자 © ‘재테크 경제주간지’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보도자료 및 기사 제보 (mrm97@mt.co.kr)>

목록

PEOPLE

더보기

INFORMATION

더보기

JOB

더보기

커버스토리

하이하이 매거진 소개 및 정기구독

청소년
진로 및 취업 전문 매거진
매거진소개(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