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코로나 시대에도 재택근무 이어간다… 휴넷, 주 1회 재택근무제 도입

머니S 강인귀 기자 2021.01.07 17:49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평생교육 전문기업 휴넷이 1월 1일부터 주 1회 재택근무제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현재 휴넷은 코로나 대응 지침에 따라 자율적으로 재택근무를 시행하고 있으며, 코로나 상황이 종료된 후에는 주 1회 재택근무제를 본격 운영하게 된다. 직원들은 월요일을 제외한 원하는 날에 자율적으로 재택근무를 사용할 수 있다.

휴넷은 재택근무제 이전에도 자율과 책임에 기반한 인사제도를 도입한 바 있다. △주 4.5일제(금요일 오전 근무 후 자유롭게 퇴근. 2019년 시행), △무제한 자율휴가제(휴가일 수 제한 없이 휴가 사용. 2017년 시행) △시차출퇴근제(8~5시, 9~6시, 10~7시 원하는 시간 선택해 근무. 2014년 시행) 등을 운영 중이다.

조영탁 대표는 "지난해 휴넷은 코로나로 인한 재택근무 중에도 역대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수년간 만들어온 자율과 책임에 기반한 기업문화가 안정적으로 자리 잡으며 직원과 회사가 함께 성장하고 있다.”라며,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맞는 제도를 선제적으로 도입해 프로들이 일하기 좋은 행복경영 회사를 만들어 가겠다.”라고 밝혔다.
  • 0 %
  • 0%

<저작권자 © ‘재테크 경제주간지’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보도자료 및 기사 제보 (mrm97@mt.co.kr)>

목록

커버스토리

하이하이 매거진 소개 및 정기구독

청소년
진로 및 취업 전문 매거진
매거진소개(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