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유정, H&M 가로수점 깜짝 방문… 레오파드 원피스 자태 '심쿵'

머니S 강인귀 기자 2020.08.21 02:41
기사공유

배우 김유정이 글로벌 패션 브랜드 H&M 가로수점 스토어에 깜짝 방문했다.

image

H&M 스토어에서 쇼핑을 즐긴 김유정은 사랑스러우면서도 스타일리시한 룩으로 눈길을 끌었다. 패셔니스타답게 과감한 레오파드 프린트의 A라인 원피스를 흰색 부츠에 매치해 그녀만의 스타일로 소화했다.

image

H&M의 섬머 캠페인의 얼굴로 참여하여 다양한 룩을 완벽하게 소화했던 김유정은 이번에도 새로운 스타일을 선보이며 패션 아이콘다운 모습을 다시 한번 보여줬다.

image

또한, 김유정은 더 이상 원치 않는 헌 옷을 H&M 스토어에 가져와 재활용 또는 재사용 할 수 있도록 하는 의류 수거 프로그램 '가먼트 컬렉팅'에도 참여해 의식 있는 패션 이니셔티브에 동참했다.

image

한편, 김유정은 주연을 맡은 드라마 '편의점 샛별이'가 호평 속에 종영된 가운데 현재 영화 '제8일의 밤' 개봉을 앞두고 있다.


H&M은 2013년 전 세계적으로 'GARMENT COLLECTING'을 론칭해, 지속적으로 더 이상 원치않는 헌 옷을 수거하고 있다. H&M은 더 많은 헌 옷을 수거해 패션 업계의 지속가능한 미래에 기여하고자 한다.

  • 0 %
  • 0%

<저작권자 © ‘재테크 경제주간지’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보도자료 및 기사 제보 (mrm97@mt.co.kr)>

목록

커버스토리

하이하이 매거진 소개 및 정기구독

청소년
진로 및 취업 전문 매거진
매거진소개(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