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널칭, 60부작 중드 '장상수' 28일 첫 방송… 우소동 주연

머니S 강인귀 기자 2020.05.27 10:41
기사공유
드라마채널 CHING(채널칭)이 5월28일 60부작 최신 인기 중국 드라마 '장상수'를 국내 첫 방송한다고 밝혔다.

'장상수'는 해표설 작가의 인기 대하소설 '목근화서월금수'를 각색한 드라마다. 천여 년 전 쌍둥이 자매가 노예로 팔려가지만 희망을 잃지 않고 아버지가 가르쳐준 지혜와 용기를 가지고 뜻있는 소년들과 함께 난세를 이겨나가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원작 소설은 8년 동안이나 연재됐으며, 중국에서 8800만 조회수를 돌파했다. 아시아 여러 나라에 출판되었으며, 중국 인터넷 문학 4대 기서로 선정됐다.

드라마 '장상수'는 원작소설의 복잡한 인물관계와 복선을 명장면, 명대사 및 감동적인 인물의 감정을 중심으로 짜임새 있게 각색했다. 천여 벌의 의상이 동원되었으며, 중국의 유명 디자이너 곽배가 직접 300벌이 넘는 복장을 디자인 하는 등 아름다운 '화서세계'를 만드는데 심혈을 기울였다.

'보보경심', '미인심계' 등 다수 히트작을 연출, 한국에도 상당한 마니아층을 보유하고 있는 유명 감독 오금원이 메가폰을 잡았다.

중국의 신예 배우 우소동이 원비백과 사마거 1인 2역을 맡는다. 그는 아역 시절부터 연기력을 인정받는 실력파 배우로 제6회 서울 드라마 어워즈에서 네티즌 인기상을 받기도 했다. '장상수'에서는 이전의 이미지에서 벗어나 난세 속을 살아가는 인물의 애환을 연기했다.

상해 희극원 출신의 배우 모효혜가 쌍둥이 자매 중 언니 화목근역을 맡았다. 극 중 뛰어난 지략과 총기로 위기를 극복, 사랑을 쟁취하기 위해 애쓰는 여성으로 분한다. 모효혜는 '2018 신조협려'에서 과거 유역비가 맡았던 소용녀 역에 캐스팅되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 밖에도 '2019 의천도룡기'에서 우수에 찬 양소 역을 연기한 중국 배우 임우신이 주인공의 홍안지기로 특별 출연한다.

CHING 관계자는 "현재 중국에서 방영 중인 화제의 드라마를 국내 시청자에게도 선보이고자 빠른 편성을 마련했다"면서 "난세를 살아가며 성장하는 각 인물의 분투사를 통해 시청자에게 용기와 희망을 선사할 것"이라고 기대감을 높였다.

28일 방송예정인 첫 회에서는 881년 중화 원년, 천하는 곳곳에서 전란이 일어나 혼란이 가득한 가운데, 헌충 황제는 원씨, 두씨 두 가문의 도움으로 동정 왕조를 세운다. 이후 원씨 가문 원청강과 두씨 가문 두영화의 치열한 패권 다툼이 시작되는 이야기가 전파를 탄다.

60부작 중국 드라마 '장상수'는 28일 첫 방송 이후 매주 월~금 오전5시, 오후1시, 밤9시20분 CHING(채널칭)에서 연속2회 방송된다.

한편, CHING(채널칭)은 '장상수' 론칭 기념으로 오는 28일부터 6월14일까지 시청 인증샷 이벤트를 진행한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 0 %
  • 0%

<저작권자 © ‘재테크 경제주간지’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보도자료 및 기사 제보 (mrm97@mt.co.kr)>

목록

커버스토리

하이하이 매거진 소개 및 정기구독

청소년
진로 및 취업 전문 매거진
매거진소개(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