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나미, 핸드레터링 활용서 '모나그라피' 출간

강인귀 기자2019.11.13 14:38
기사공유
문구기업 모나미가 생활 속 핸드레터링 활용서 ‘너의 취미가 되어 줄게, 모나그라피’(이하 모나그라피)를 출간한다고 밝혔다.
모나미가 최초로 선보이는 도서인 모나그라피는 모나미의 다양한 펜과 마카를 활용하여 일상 속에서 쉽게 적용할 수 있는 핸드레터링을 초보도 쉽게 배울 수 있도록 안내한다.

모나그라피는 ‘모나미’와 ‘캘리그라피’의 합성어로 생활 속에서 사용하는 핸드레터링을 위한 서체명을 말한다. 모나그라피 서체는 일상체, 설렘체, 다짐체, 알파벳체 총 4가지 서체로 구성된다.

이 책에서는 모나그라피 서체를 활용해 캘리그라피 쓰는 방법을 제시하고 이에 맞는 모나미 제품을 추천해준다. 설찌, 담비 두 작가가 에세이를 통해 간략한 주제를 소개하며 캘리그라퍼 티애, 캘리정, 그린나래가 모나그라피 서체를 활용해 일상에서 만들 수 있는 캘리그라피 작품을 보여주고 독자가 연습할 수 있는 도안을 제공하는 형태로 짜임새 있게 구성됐다.

모나미 마케팅 관계자는 “종이와 필기구만으로 자신의 감성 표현은 물론 창의적인 활동이 가능한 캘리그라피의 매력이 전 세대를 아우르고 있다”며, “모나미가 출시한 ‘모나그라피’가 누구나 쉽고 흥미롭게 접근할 수 있는 핸드레터링 입문서이자 일상에 지친 마음을 힐링할 수 있는 책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 0 %
  • 0%

<저작권자 © ‘재테크 경제주간지’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보도자료 및 기사 제보 (mrm97@mt.co.kr)>

목록

커버스토리

하이하이 매거진 소개 및 정기구독

청소년
진로 및 취업 전문 매거진
매거진소개(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