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 작가 양혜규, 고풍스럽고 신비로운 분위기

강인귀 기자2019.10.08 13:14
기사공유

영국 라이선스 패션 & 컬처 매거진 <데이즈드> 코리아가 세계적인 작가 양혜규와 함께한 고풍스러운 화보를 공개했다.

image

이번 화보는 양혜규의 4년만의 국내 개인전이자 국제 갤러리에서 열리는 그의 전시 <서기 2000년이 오면>의 작품들 앞에서 진행했다. 현재 국내는 물론 세계적으로 작가로서 단단한 입지를 다진 양혜규는 <데이즈드> 10월호에 게재된 화보에서도 남다른 기운을 뽐냈다. 단순히 매력적인 사진보다 작품들과 함께 촬영한 이미지이기에 그의 작품 세계도 들여다볼 수 있다는 점에서 더욱 가치있다.

image

양혜규는 이어지는 인터뷰에서도 솔직담백한 대화를 이어갔다. <서기 2000년이 오면>에 대해선 “중첩된 시간과 시제에 관한 이야기를 담은 전시”라는 설명을 보탰고, 향후 작가로서 나아갈 방향에 대해선 “여장부가 칼을 뽑았으면 끝까지 가봐야죠.”라는 말로 포부를 드러내기도 했다. <서기 2000년이 오면>은 11월 17일까지 국제 갤러리에서 열린다.

image

사진제공. 데이즈드 코리아

  • 0 %
  • 0%

<저작권자 © ‘재테크 경제주간지’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보도자료 및 기사 제보 (mrm97@mt.co.kr)>

목록

커버스토리

하이하이 매거진 소개 및 정기구독

청소년
진로 및 취업 전문 매거진
매거진소개(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