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업계 유튜브 마케팅 열풍… 크리에이터와의 콜라보 등 10대 소비자층 공략

강인귀 기자2019.05.30 00:21
기사공유
교육업계가 유튜브 마케팅에 한창이다.

3월 나스미디어가 발표한 2019 인터넷 이용자 조사에 따르면 전 연령 층에서 모바일 동영상 이용 시간이 증가했지만, 그 중에서도 특히 10대의 하루 평균 시청 시간이 120분이 넘을 정도로 유튜브 이용률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10대 청소년층이 주 소비자인 교육업계에서도 유튜브를 활용한 마케팅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자체 유튜브 채널 개설은 물론 크리에이터와의 콜라보레이션, 참신한 소재의 광고 영상 등 다양한 자체 제작 콘텐츠로 소비자들에게 어필하고 있는 것이다.

종합교육서비스기업 NE능률은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학습에 도움되는 다양한 영상뿐 아니라 내 학교생활 최대 위기, 시험기간 선생님어 번역기 등 콘텐츠를 통해 청소년들로부터 공감을 얻고 있다.

특히 올해 2월 선보인 NE능률의 수학 개념 기본서 ‘월등한 개념 수학’(이하 월개수) 광고 영상은 유튜브 누적 조회수 250만 뷰를 돌파하며 큰 호응을 얻었다.

JTBC 드라마 ‘SKY캐슬’에서 우수한 배역으로 활약했을 뿐 아니라 최근 Mnet ' 프로듀스 X 101 (프로듀스 엑스 101)에 출연 중인 배우 이유진 군이 함께한 이번 광고 영상은 수학 때문에 고민하는 중학생들의 현실을 재미있게 담아냈다.

천재교육은 연예인과 함께한 유튜브 영상들로 주목 받고 있다. 밀크T초등은 개그우먼 허민이 직접 초등영어 콘텐츠를 경험한 영어완전 정복기를 비롯해 코딩 체험 등 여러 영상을 공개하고 있다. 또한 밀크T중학 유튜브 채널에서는 EBS 생방송 톡!톡! 보니하니의 15대 하니로 활동하는 걸그룹 버스터즈 채연과 함께 라이브 공부방송을 진행한다.

또한 금성출판사 푸르넷공부방은 인기 키즈 유튜버인 어썸하은과 푸르넷송 콜라보레이션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뿐 아니라, 푸르넷송에 맞춰 춤을 추는 영상을 공모하는 ‘푸르넷 댄스 챌린지’ 공모전도 열어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스타강사들의 에듀크리에이터로의 변신도 눈길을 끈다. 이투스교육은 최근 스터디 방송 유튜브 채널 ‘스터디요’를 개설하고 최태성 스타강사의 한국사와 쿡방이 결합된 쿡史(cook+역사)와 역사적인 날을 알아보는 큰별쌤의 오늘 등 다양한 콘텐츠를 공개하고 있다. 쿡史는 일반인들이 대부분 모르고 있는 음식에 담긴 역사 배경을 설명하고 직접 해당 음식을 만드는 내용이다.

미래엔은 살아남기 TV 채널을 개설하고 국내 최초 버추얼 에듀크리에이터 ‘지오’와 ‘피피’를 공개했다. 해당 캐릭터들은 자사의 인기 학습만화 시리즈 살아남기의 주인공들로 이들이 재난 속 모험을 통해 여러 과학 원리를 알려주는 콘텐츠를 선보이고 있다.

NE능률 정영소 마케팅팀장은 “유튜브가 새로운 마케팅 채널로 급부상하면서 기존 보유 영상을 재편집하는 것을 넘어 자체 제작 영상을 통해 다양한 볼거리를 선보이고 있다”라며 “특히 주 소비자 층인 10대가 공감할 수 있는 영상들로 자연스럽게 브랜드를 알릴 뿐 아니라 새로운 학습 채널로까지 확대해 나가고 있는 추세”라고 말했다.
  • 0%
  • 0%

<저작권자 © ‘재테크 경제주간지’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보도자료 및 기사 제보 (mrm97@mt.co.kr)>

목록

커버스토리

하이하이 매거진 소개 및 정기구독

청소년
진로 및 취업 전문 매거진
매거진소개(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