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전국단위 자사고 지원 시 유의사항은?

강인귀 기자2018.11.29 00:46
기사공유
자율형 사립고(이하 ‘자사고’)가 올해부터 고입동시선발에 따라 후기 모집으로 변화되어, 12월초 원서접수를 시작한다. 전국단위와 광역 단위로 구분되는 자사고는 ‘자기주도학습전형’으로 학생을 선발하는데 학교별로 차이점이 있다. 특히 올해는 후기 모집으로 선발 일정이 줄어들면서 ‘민사고’의 경우 전형 단계가 축소되는 등의 변화가 눈에 띈다.

따라서 전국단위 자사고 지원을 고려하고 있는 학생이라면 학교별로 변화된 점 등을 고려하여 전략을 수립해야 한다.

다음을 통해 2019학년도 전국단위 자사고의 고교별 지원 시 주의해야 할 사항을 살펴보도록 하자.

◆전년대비 변경 사항

올해 자사고 입시의 주요 변경 사항은 고입동시선발로 인한 선발 시기의 변화와 제출서류 간소화, 그리고 내신교과성적 반영의 변화이다.

특히 제출서류 중 교사추천서를 제외하도록 권고하고 있어 광양제철고, 북일고, 외대부고, 인천하늘고, 하나고, 현대청운고에서는 2019학년도 학생 선발 시 제출서류에서 교사 추천서 항목을 삭제하였다.(김천고, 포항제철고는 기존에도 미제출) 하지만 민사고와 상산고는 교사 추천서를 제출해야 하므로 주의할 필요가 있다.

내신교과 성적 반영 학기 역시 학교별로 차이가 있으므로, 반드시 확인하여 불이익을 받지 않도록 해야 한다. 민사고와 북일고, 하나고가 올해 3학년 2학기 성적을 반영하는 것으로 변경되었다.

◆지원 시 유의 사항

전년과 달라진 사항 외에 전국단위 자사고 고교별 지원 시 고려해야할 사항은 다음과 같다.

진학사 입시전략연구소 우연철 평가팀장은 “지원자격의 완화, 반영 교과 및 반영 비율의 감소 등의 요인은 경쟁률 상승에 중요한 요인이 될 수 있다. 더불어 2022학년도 대입 개편안에 따라 정시 모집인원을 확대하도록 정부에서 권고하고 있는 현 상황을 고려할 때 정시에서 우수한 대입 실적을 거두고 있는 상산고 등을 중심으로 경쟁률이 상승할 가능성이 있다. 따라서 전국단위 자사고를 지원하고자 하는 수험생은 자신의 유불리점과 더불어 주요 사항이 경쟁률에 미칠 영향 등에 대해서도 고민하여 지원 전략을 수립할 필요가 있다.”고 조언했다.
  • 0%
  • 0%

<저작권자 © ‘재테크 경제주간지’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보도자료 및 기사 제보 (mrm97@mt.co.kr)>

목록

커버스토리

하이하이 매거진 소개 및 정기구독

청소년
진로 및 취업 전문 매거진
매거진소개(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