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스, "3월 모의고사 국어 영역, 체감 난이도 매우 높았다"

강인귀 기자2018.03.09 08:00
기사공유
이투스 교육평가연구소가 3월8일 진행된 모의고사 1교시 국어 영역에 대한 분석을 내놓았다. 이에 따르면 이번 국어 영역은 전체적인 구성이나 문제 유형이 2018 수능과 유사하게 출제됐다.
독서에서 기술과 예술을 융합한 지문을 출제하였고 문학에서 시 이론과 현대시 두 편을 묶어 출제하였고, 고전 시가와 수필을 복합하여 출제하였다. 화법, 작문, 문학은 평이하게, 문법과 독서는 다소 어렵게 출제하였다. 특히 독서 영역에서 까다로운 문제들을 다수 출제하였다. 독서에서는 사회 제재를 출제하지 않았고 문학에서는 극을 출제하지 않았다.

이번 시험에서는 독서가 3지문 15문항에 33점, 문학이 4지문 15문항에 34점으로 출제되어, 독서와 문학의 배점이 비슷했다. 화법, 작문, 문법을 각각 5문항 출제하였고, 문법은 국어의 음운 변동에 대한 자료를 제시하고 2문항 세트 문제로 구성하였다.

독서는 지문별로 4~6문항씩 출제하였고, 기술과 예술을 융합한 지문을 출제하였다. 문학은 지문별로 3~5문항씩 출제하였고, 문학 이론을 다룬 글을 활용한 지문과 장르 간 복합 지문을 출제하였다.
  • 0%
  • 0%

<저작권자 © ‘재테크 경제주간지’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보도자료 및 기사 제보 (mrm97@mt.co.kr)>

목록

커버스토리

하이하이 매거진 소개 및 정기구독

청소년
진로 및 취업 전문 매거진
매거진소개(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