웅진씽크빅, “글로벌 에듀테크 기업으로 도약하겠다”

강인귀 기자2018.02.08 16:48
기사공유
웅진씽크빅이 8일 개최한 웅진씽크빅 에듀테크 사업 설명회에서 국내 에듀테크 시장을 선도할 뿐만 아니라 글로벌 에듀테크 기업으로 도약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설명회는 웅진씽크빅이 에듀테크 선도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한 전략을 설명하는 자리로 애널리스트와 투자자를 대상으로 진행되었다.

웅진씽크빅은 에듀테크가 미래 창의인재 육성을 위한 기술로 중요성이 강조되는 가운데 2014년 8월부터 운영해 온 스마트 독서∙학습 프로그램 ‘웅진북클럽’으로 축적된 노하우와 빅데이터를 바탕으로 에듀테크 시장을 선도하는 기업으로 도약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인공지능, 머신러닝, AR/VR 등 에듀테크의 주요 기술이 적용되기 위해서는 근간이 되는 빅데이터와 이를 분석하는 능력이 가장 중요한 요소이다. 웅진씽크빅은 이미 ‘웅진북클럽’ 회원들로부터 111억건 이상의 빅데이터를 축적하고 있기 때문에 차별적인 경쟁우위 요소를 가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리고 축적된 빅데이터를 전문적으로 분석하기 위해서 미국 실리콘밸리 에듀테크기업 키드앱티브(Kidaptive)와 손잡았다. 키드앱티브는 에듀테크에 필요한 교육, 기술 전 분야에서 세계적 수준의 전문성을 가진 연구진을 보유하고 있고, 스탠포드 교육대학원의 댄 슈왈츠 대학원장을 비롯한 석학들이 자문진으로 포진하고 있다.

향후 키드앱티브와 해외시장 타겟모델을 개발하고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해 해외 시장까지 진출한다는 로드맵을 가지고 키드앱티브에 지분투자를 진행했다.

윤새봄 웅진씽크빅 대표이사는 “AI 학습코칭을 시작으로 AI∙개인화 플랫폼 사업까지 에듀테크 사업을 지속적으로 진화시킬 계획이다”라며 “국내 에듀테크 시장을 넘어 글로벌 에듀테크 리더로 도약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웅진씽크빅과 키드앱티브는 업무협약의 첫번째 스탭으로 빅데이터와 AI기술을 활용하여 업계 최초로 학습자의 학습 행동패턴까지 분석해주는 ‘북클럽 AI 학습코칭’을 공동개발해 지난 1일 서비스를 시작했다.


  • 0%
  • 0%

<저작권자 © ‘재테크 경제주간지’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보도자료 및 기사 제보 (mrm97@mt.co.kr)>

목록

커버스토리

하이하이 매거진 소개 및 정기구독

청소년
진로 및 취업 전문 매거진
매거진소개(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