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당신의 연애는 몇 점인가요?

강인귀 기자2017.12.07 05:42
기사공유
어느덧 12월이다. 미혼남녀들은 2017년 한 해 동안 자신의 연애를 어떻게 생각하고 있을까?
결혼정보회사 듀오가 이같은 내용을 담은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조사는 11월 20일부터 11월 27일까지 20~30대 미혼남녀 359명(남 165명, 여 194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이에 따르면 전체 응답자 2명 중 1명(53.8%)은 ‘나의 연애에 만족했다’고 답했으며, 연애상태 만족 비율은 남성이 65.5%로 여성(43.8%)에 비해 21.7%p 높았다.

또한 미혼남녀는 본인 연애능력 만족도를 평균 64.7점(100점 만점 기준)으로 평가했고, 남성(71.5점)이 여성(58.9점)에 비해 자신의 연애능력에 높은 만족도를 보였다.

올해 연애에서 가장 만족한 순간은 ‘일상의 소소한 즐거움을 공유한 때’라고 답한 사람이 27.0%로 남녀(각각 26.1%, 27.8%) 공히 가장 많았다. 다음 답변부터는 남녀의 생각이 차이를 보였다.

남자는 ‘썸 타는 이성과 잘 되었을 때’(18.8%), ‘소개팅에서 마음에는 드는 이성을 만났을 때’(14.5%)를 꼽았고, 여자는 ‘특별히 없다’(23.7%), ‘소개팅에서 마음에 드는 이성을 만났을 때’(12.9%) 순으로 답변했다.

올해 연애에서 가장 아쉬운 부분은 ‘연인에게 상처를 준 말과 행동’(21.2%)이었다. ‘연인과 결혼 등 깊은 관계로 발전시키지 못한 것’(14.2%), ‘돈, 시간 등 핑계로 더 많이 만나지 못한 것’(10.6%), ‘좋아하는 사람에게 고백 못한 것’(10.3%)이란 답변이 그 뒤를 이었다.

남성은 ‘연인에게 상처를 준 말과 행동’(31.5%), ‘돈, 시간 등 핑계로 더 많이 만나지 못한 것’(11.5%)을 후회했다. 여성은 ‘연인과 결혼 등 깊은 관계로 발전시키지 못한 것’(17.0%), ‘좋아하는 사람에게 고백 못한 것’(14.4%)을 아쉬워했다.

한편 미혼남녀가 꿈꾸는 연애는 ‘소소한 재미를 느끼는 일상적인 연애’가 28.1%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이어 ‘연애에서 결혼까지 이어지는 이상적 연애’(26.5%), ‘성숙하고 어른스러운 연애’(18.4%), ‘취미 식성 등 스타일이 맞는 사람과의 연애’(12.8%) 순으로 조사됐다.
  • 0%
  • 0%

관련기사


<저작권자 © ‘재테크 경제주간지’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보도자료 및 기사 제보 (mrm97@mt.co.kr)>

목록

커버스토리

하이하이 매거진 소개 및 정기구독

청소년
진로 및 취업 전문 매거진
매거진소개(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