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학생 고민, '진로와 취업이 가장 걱정 돼"

강인귀 기자2017.09.19 14:15
기사공유
군 복무를 마치고 대학생 신분으로 다시 돌아온 남자 대학생들의 가장 큰 고민은 ‘진로 계획과 취업 준비’인 것으로 나타났다.
온라인교육기업 YBM넷이 이같은 내용을 담은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조사는 YBm넷이 설문조사기업 오픈서베이에 의뢰해 전국에 거주하는 군필 남자 대학생 821명(21세~27세)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이에 따르면 응답자 중 41.4%가 복학을 앞두고 ‘진로 계획이나 취업 준비를 잘 할 수 있을지’ 가장 걱정된다고 답했다.

그 뒤를 이어, ‘수업이나 과제, 시험 등 학교 수업을 잘 따라갈 수 있을지(28.9%)’, ‘선·후배, 동기들과 대인관계를 잘 맺을 수 있을지(12.7%)’ 걱정된다고 답했다.

군 복무 중 자유시간에 어떤 활동을 주로 했는지 묻는 질문(복수응답)에는 ‘휴식(61.0%)’과 ‘체력단련(52.7%)이 절반을 넘었다. 그 밖에도 자기계발을 위해 ‘독서(25.3%)’, ‘자격증준비(17.1%)’, ‘외국어 공부(9.0%)’를 했다는 응답도 있었다.

외국어를 공부했다고 답한 응답자들 중에서는(복수응답), ‘토익·토익스피킹 등 수험영어’를 공부했다는 사람이 68.9%로 가장 많았고, 그 다음으로 ‘일반 영어회화(33.8%)’와 ‘일본어(21.6%)’를 공부했다는 응답이 뒤를 이었다.

  • 0%
  • 0%

관련기사


<저작권자 © ‘재테크 경제주간지’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보도자료 및 기사 제보 (mrm97@mt.co.kr)>

목록

커버스토리

하이하이 매거진 소개 및 정기구독

청소년
진로 및 취업 전문 매거진
매거진소개(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