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동현 “신민아, 실물보고 놀랐다… 진정한 ‘실물 깡패’”

강인귀 기자2017.08.09 10:09
기사공유
배우 채동현의 화보와 인터뷰가 공개됐다.
공개된 화보에서 채동현은 특유의 얼굴선을 그대로 살린 날렵한 메이크업과 헤어스타일로 부드러운 분위기를 연출했다. 또 편안한 캐주얼 스타일링과 자연스러운 포즈로 풋풋한 소년미를 발산하는 가 하면, 짙은 메이크업과 네이비 슈트로 멋스러운 가을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화보 촬영 이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최근 ‘신스틸러’로 평가받는 것에 대한 소감을 묻자 채동현은 “맡았던 역할들은 그 자체로도 매력이 있었다”며 “드라마에서 비중이 크지 않은 역들을 맡았는데 그러다 보니 더 강렬한 인상을 남기고 싶어 고민했다. 그런 노력들을 좋게 평가해주신 것 같다”고 답했다.

그리고 경상도 대구 출신임에도 자연스럽게 표준어를 구사할 수 있었던 배경에 대해서는 “TV 속 배우들의 대사와 표정을 자주 따라 하다 보니 자연스레 표준어와 사투리를 구사할 수 있게 됐다”며 “경상도 사투리를 고치는 과정 없이 바로 연기 연습에 돌입할 수 있어 좋았다”고 전했다.

또한 악역을 잘 살리는 비결에 대해서는 “보는 사람으로 하여금 부정적인 시선을 유발해야 하기에 살을 빼서 얼굴을 수척하게 만드는 등 앙칼진 모습을 연출하기 위해 노력했다”며 “더불어 상대방을 가장 화나게 하는 행동이 무엇인지에 대해 연구했다”고 말했다.

한편 채동현은 드라마 ‘내일 그대와’에서 호흡을 맞췄던 신민아를 두고 ‘실물 깡패’라고 칭하며 실물이 정말 예뻐 놀랐다고 털어놨다.
  • 0%
  • 0%

관련기사


<저작권자 © ‘재테크 경제주간지’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보도자료 및 기사 제보 (mrm97@mt.co.kr)>

목록

커버스토리

하이하이 매거진 소개 및 정기구독

청소년
진로 및 취업 전문 매거진
매거진소개(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