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에 입는 옷 선입견 깬다…란제리, 겉옷처럼과감하게

강인귀 기자2017.05.25 08:51
기사공유
작년 한해는 슬립이 티셔츠 혹은 스웨터 같은 겉옷 위로 빠져 나온 과감한 란제리 룩 패션이 눈길을 끌었다. 그리고 올해는 더욱 섹시하게, 과감하게 브라를 겉옷처럼 드러내는 란제리 룩이 등장하고 있다.
거리에도 속옷이 보이게 연출하거나, 티셔츠 혹은 셔츠 위에 란제리를 레이어드한 사람들을 쉽게 찾아 볼 수 있다. 겉옷 위에 슬립, 뷔스티에, 브라톱 등 속옷을 착용하는 란제리 룩이 인기를 끌면서 속옷이 “속”에 입는 옷이라는 선입견을 깼다.

이와 함께 속옷이라고 하기에는 겉옷 같은 란제리 패션이 인기를 얻으며, 업계에서도 이에 부응하기 위해 다양한 소재를 사용하고 디테일이 더해진 다양한 언더웨어를 선보이고 있다.

이너웨어 전문기업 엠코르셋㈜에서 전개하는 푸쉬업 브라 원더브라(Wonderbra)은 ‘브라렛’과 ‘레이스 롱 브라’를 출시하면 이런 흐름에 올라탔다.

원더브라의 브라렛과 레이스 롱브라는 심플하고 섹시한 스타일의 기존 원더브라에서 한발 더 나아가 란제리 룩 트렌드에 맞춰 감각적인 디자인으로 무장했다.

◆ 무심한 듯 시크한 란제리룩엔 원더브라 브라렛

무심한 듯 시크하지만 편안한 란제리룩을 원한다면 원더브라의 ‘브라렛’을 주목해보자. 원더브라에서 새롭게 선보인 ‘브라렛’은 딱딱한 와이어와 패드를 없애고 섬세하고 여성스러운 레이스를 사용해 마치 브라를 입지 않은 듯한 가벼운 착용감을 극대화한 제품이다.

또한 하변에 밴드를 덧대어 활동 중에도 안정감 있게 서포트해주는 것이 특징이다. 원더브라의 브라렛은 그 위에 가볍게 흐르는 셔츠를 무심한 듯 걸쳐주기만 해도 멋스러운 아이템이다. 하지만 과감한 스타일이 부담스럽다면, 심플한 티셔츠에 위에 브라렛 하나만 레이어드해도 매혹적인 란제리룩이 완성된다.

◆ 섹시하고 글래머러스한 란제리룩엔 원더브라 레이스 롱 브라

란제리룩 스타일링 시에도 볼륨감을 놓치고 싶지 않다면 원더브라의 ‘레이스 롱 브라’를 선택해 보자. 바스트 기장이 긴 뷔스티에 형태의 원더브라 ‘레이스 롱 브라’는 우아하고 섹시한 언더웨어로 페미닌함과 글래머러스함을 강조해주는 패션아이템이다. 섬세한 레이스 패턴 사이로 은은하게 비치는 속살이 페미닌한 무드를 연출해주며, 내장된 원더겔 패드가 볼륨감을 살려줘 풍만한 S라인을 연출해 줄 것이다. 여기에 브라 하변을 물결무늬로 컷팅한 레이스 패턴을 적용해 허리 라인을 날씬하게 연출해 줘 피트되는 의상과 함께 레이어드한다면 더욱 글래머러스한 란제리 룩을 완성할 수 있다.
  • 0%
  • 0%

관련기사


<저작권자 © ‘재테크 경제주간지’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보도자료 및 기사 제보 (mrm97@mt.co.kr)>

목록

커버스토리

하이하이 매거진 소개 및 정기구독

청소년
진로 및 취업 전문 매거진
매거진소개(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