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바지 부담된다면 '냉감 팬츠'…옥, 커피 원두 등 특수소재 제품 출시

강인귀 기자2017.05.25 08:38
기사공유
예년 같으면 5월은 나들이 하기에 가장 좋은 날씨였지만 올해는 벌써 일부 지역에 폭염주의보가 내리는 등 벌써부터 무더위가 연일 계속되고 있다. 기상청 역시 올 여름은 평년보다 높은 기온과 적은 강수량을 보일 것으로 예상하는 등 여느 때보다 뜨거운 여름이 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한편, 패션업계에서는 무더위를 이겨내기 위해 몇 년 전부터 냉감 기능이 담긴 셔츠들을 출시하고 있으며, 올해는 셔츠뿐 아니라 냉감 기능이 담긴 ‘팬츠’를 출시하며 여름 시즌 공략에 나섰다.

소비자들이 아직까지 반바지를 편하게 선택할 수 없는 상황들이 많다는 점에 주목해 보다 시원하게 착용할 수 있는 ‘팬츠’를 선보이고 있는 것이다.

기능성을 중시하는 아웃도어 브랜드는 물론 스포츠 웨어와 여성복까지 더운 여름 대비를 위해 천연 옥과 커피 원두 등 다양한 특수 소재를 활용한 냉감 팬츠를 소개한다.

◆천연 '옥(玉)'가루 성분으로 더 오랫동안 시원하게

라이프스타일 아웃도어 브랜드 마모트(Marmot)에서는 ‘옥(玉)’을 원료로 한 냉감 팬츠 ‘피어스COOL 팬츠’를 선보였다.
‘피어스COOL 팬츠’는 ‘옥’을 미세한 분말가루 형태로 만들어 염색 시 원단에 흡착시킨 ‘스톤 콜드(STONE COLD)’ 소재를 적용해 냉감 기능을 구현한 것이 특징. 이로 인해 여름 철 야외 활동 시 배출되는 땀과 열을 빠르게 방출하는 속건 기능이 뛰어나며, 무엇보다 ‘스톤 콜드’ 소재가 이러한 냉감 기능을 기존 제품보다 오랫동안 유지시켜주는 것이 장점이다.

여기에 ‘옥’이 가지고 있는 양전자 성분은 박테리아를 섬유에 가두고 번식하는 것을 차단해 항균 및 항취 효과 기능도 갖추고 있으며 이외에도 자외선 차단 효과도 높아 무더운 여름 더욱 쾌적하게 착용할 수 있다.

◆열 전도율이 낮은 티타늄 도트 적용

아이더가 선보인 '아이스 팬츠'는 자체 개발한 3D 기능성 냉감 소재 아이스티(ICE-T)에 열전도율이 낮은 티타늄 도트를 적용해 냉감 효과를 극대화한 제품이다.

대표 제품으로는 '토시오 팬츠'. 이 제품은 멘톨 성분 함유된 소재에 차가운 느낌을 선사하는 티타늄 도트가 허벅지 뒷부분에 배치되어 피부 접촉 시 즉각적이고 강력한 청량감을 느낄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스판메쉬 및 우븐 소재 혼방으로 가볍고 시원한 착용감을 주며 벤틸레이션 구조를 부분 적용해 흡습속건 및 통기성도 강화했다. 전체적으로 신축성이 좋은 스트레치 소재를 적용했으며 허리 이밴드(E-Band) 디테일로 여름철 다양한 아웃도어 스포츠 운동 시 편안하게 착용 가능하다.

◆커피 원두 찌꺼기로 만들었다

여성복 크로커다일레이디는 커피 원두 찌꺼기에서 추출한 나노 입자를 원사에 주입한 '아이스커피 데님'을 출시했다. 이로 인해 체감온도를 1~2도 가량 낮춰주며, 커피 원두의 수분 흡수와 발산 기능이 뛰어난 흡습속건 효과를 보여주며 자외선 차단 기능도 갖춰 한 여름에도 보다 쾌적하게 착용할 수 있다.

또한, 기능성 소재로는 흔치 않은 데님에 커피원두를 재사용한 하이테크환경보호 원사를 사용해 에너지 절약과 저탄소 효과를 낼 수 있는 친환경 제품인 동시에 시원한 느낌의 워싱과 슬림핏으로 스타일까지 놓치지 않았다.

◆체감온도 3도씨의 냉감효과 제공

한편, 롯데마트에서도 냉감 기능을 적용한 청바지를 선보여 소비자들의 선택의 폭을 넓혔다.

롯데마트의 '냉감팬츠 -3도씨 쿨 데님 시리즈'는 여름에도 시원하게 입을 수 있도록 체감온도에서 3도씨 가량 냉감 효과를 제공한다는 의미로, 청바지는 여름에 입기 힘들다는 편견을 깨는 상품이다. 나일론 원단을 사용해 피부 사이의 온도 상승을 억제하고 적외선을 차단해 여름에도 가볍고 시원하게 입을 수 있는 상품으로 일반 청바지와는 차별성을 가진다.
  • 0%
  • 0%

관련기사


<저작권자 © ‘재테크 경제주간지’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보도자료 및 기사 제보 (mrm97@mt.co.kr)>

목록

커버스토리

하이하이 매거진 소개 및 정기구독

청소년
진로 및 취업 전문 매거진
매거진소개(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