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겨운 "실제 성격은 극중 박현준보다 밝고 낙천적이다"

강인귀 기자2017.05.18 01:53
기사공유
글로벌 한류 매거진 KWAVE M(케이웨이브 엠)이 ‘완전한 정겨운’이란 주제로 정겨운과 함께한 화보와 인너뷰를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에는 흑백의 배경에 슈트를 입고 강렬한 매력을 뽐내는 정겨운의 모습이 담겨있다.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정겨운은 현재 출연 중인 MBC 드라마 ‘당신은 너무합니다’ 속 역할 박현준에 대해 “복합적인 감정을 가지고 있는 캐릭터라 나 역시도 초반엔 시청자분들과 똑같이 ‘이 사람은 왜 이럴까?’라며 이해하기 어려웠다. 이렇게까지 아버지에 대한 반감이 심할 필요가 있을까 싶었는데, 연기하면서 엄마에 대한 그리움을 떠올리다 보니 저절로 감정이 생기더라”고 말했다.

박현준은 극 중 박성환(전광렬) 회장의 장남으로 아버지에 대한 복수심과 사랑 사이 갈등하는 역할이다.

정겨운은 “드라마에서 맡은 역할 때문인지 남자답고 강해 보인다는 말을 많이 들었다. 그것 역시 내 안에서 연기했기 때문에 나의 모습이라고 생각한다. 하지만 이미 예능을 통해서 보여진 내 모습처럼 나에겐 ‘허당’ 면모도 있고 다양한 모습이 있다. 실제로는 좀 더 밝고 낙천적인 편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정겨운의 디지털과 화보가 결합한 신개념 디지털 화보와 더 자세한 인터뷰는 소원 애플리케이션 KWAVE U, KWAVE 공식 유투브, 네이버 TV 캐스트, 인스타그램, 페이스북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0%
  • 0%

관련기사


<저작권자 © ‘재테크 경제주간지’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보도자료 및 기사 제보 (mrm97@mt.co.kr)>

목록

커버스토리

하이하이 매거진 소개 및 정기구독

청소년
진로 및 취업 전문 매거진
매거진소개(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