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특성화고·채용기업과 3자간 업무협약

이학명 기자2016.08.30 17:33
기사공유
경기도 광명시는 30일 광명청년고용 기업인턴제 추진을 위한 광명시·특성화고·채용기업 3자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시청 중회의실에서 이춘표 광명부시장 주재로 열린 협약식에는 광명경영회계고와 광명공고의 교장, 6개 채용기업 대표, 12명의 청년인턴이 참석했다.

광명청년고용 기업인턴제는 인턴기간 6개월간 청년인턴에게 월 140만원을 지원하고, 인건비 지원을 받은 채용기업에서는 인턴기간 종료 후 최소 1년 이상 월 150만원 이상을 주고 정규직으로 채용하는 광명시만의 특화된 청년 일자리 사업이다.

시는 만19세 이상 34세 미만 청년미취업자를 대상으로 했던 이 사업을 통해 지난 6월까지 4차례 협약을 맺고 23명의 청년에게 일자리를 제공했다.

이번에는 전국 최초로 취업을 앞둔 특성화고 재학생을 대상으로 인턴기간을 3개월로 단축해 진행한다. 학교장의 추천과 기업 면접을 통해 광명경영회계고와 광명공고 재학생 12명이 최종 선발돼 참여하게 됐다.

이춘표 부시장은 “심각한 청년 일자리문제를 해결하고자 광명청년고용기업 인턴제를 추진하던 중 특성화고 학생에게도 취업 기회를 제공하고자 오늘 협약을 갖게 됐다”고 밝혔다.
  • 0%
  • 0%

<저작권자 © ‘재테크 경제주간지’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보도자료 및 기사 제보 (mrm97@mt.co.kr)>

목록

커버스토리

하이하이 매거진 소개 및 정기구독

청소년
진로 및 취업 전문 매거진
매거진소개(PDF)